日 암호화폐 업계, 자체규제 강화…새 단체 발족

日 암호화폐 업계, 자체규제 강화…새 단체 발족

 

 

 출처-뉴스핌(클릭시 이동)

 

일본의 암호화폐 거래소들이 자체규제를 강화하기 위한 새 단체를 만들었다고 24일 NHK가 보도했다. 

일본의 암호화폐 거래소들은 지난 1월 일본의 대형 암호화폐 거래소 '코인체크'의 암호화폐 유출 문제 이후, 정보보안 대책 등을 강화하고 있다. 새 단체 발족 역시 그 연장선상에 있다. 

방송에 따르면 금융청의 등록된 거래소 16개사가 만든 '일본 가상통화 교환업 협회'가 23일 발족해, 처음으로 총회를 열었다. 

협회는 정보보안 대책이나 시스템 장애 대응, 거래 방식 등에 있어 자체 규칙을 만들 계획이다. 향후 금융청의 '자체규제단체'로 인정받는 것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협회 내부에 검사부문을 설치해 회원사에 대한 검사도 진행하기로 했다. 검사에서 위반사항이 드러날 경우 회원사에 벌금도 물리기로 했다. 또한 현재 금융청에서 등록심사 중인 교환회사도 향후 참가할 수 있도록 했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17 copyright by (Blockbank corp.).  ㅣ  BlockBank corp. ㅣ   Established date: 2017 ㅣ  
E-mail: info@blockbank.co.kr ㅣ Address: GukjeGeumyung-ro, Youngdeungpo-gu, Seoul 07326,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