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년내 암호화폐 90% 폭락…살아남는 코인만 빠르게 성장“

"1년내 암호화폐 90% 폭락…살아남는 코인만 빠르게 성장"

 


 출처-이데일리(클릭시 이동)

 

 암호화폐시장에서 시가총액의 90%에 이르는 조정이 이뤄지는 대규모 시장 추락이 나타난 뒤 살아남는 암호화폐들만 빠르게 성장할 것이라고 영국의 한 정보기술(IT)분야 전문 투자은행(IB)이 예상했다.  

2일(현지시간) CNBC에 따르면 영국 IT전문 투자은행인 GP 불하운드는 이날 공개한 ‘토큰의 광란: 블록체인의 연료’라는 제목의 보고서에서 “앞으로 12개월 이내에 암호화폐시장이 90%에 이르는 조정을 경험하면서 매우 소수의 기업만이 살아남게 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이는 코인이나 토큰 발행기업이 사라지면서 이들이 발행한 암호화폐도 사라질 것을 예언한 것으로 보인다.  

 

이 보고서의 주요 저자인 세바스찬 말코스키 GP 불하운드 이사는 “기관투자가들이 시장에 진입하면서 암호화폐 가격이 더 뛰고 이로 인해 개인투자자들이 시장에 더 진입해 가격 상승을 부추길 것이지만 올 하반기로 가면 가격이 가파르게 하락하고 앞다퉈 매도하려는 패닉심리가 발생해 대규모 조정이 나타나게 될 것”이라고 점쳤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17 copyright by (Blockbank corp.).  ㅣ  BlockBank corp. ㅣ   Established date: 2017 ㅣ  
E-mail: info@blockbank.co.kr ㅣ Address: GukjeGeumyung-ro, Youngdeungpo-gu, Seoul 07326,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