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가상통화공개(ICO), 오는 6월 윤곽 나올까

국내 가상통화공개(ICO), 오는 6월 윤곽 나올까

 

출처-인베스트(클릭시 이동)

 

국내에서 금지되고 있는 가상통화공개(ICO∙Initial Coin Offering)의 향방이 오는 6월 윤곽을 드러낼 것으로 보인다. G20 국가를 중심으로 ICO 연구가 진행 중인 가운데 기획재정부는 오는 6월 세계 최초로 ICO와 관련된 국제 컨퍼런스 계획을 추진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김동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3일(현지시간) 필리핀 마닐라에서 열린 아시아개발은행(ADB) 연차 총회에서 기자들과 만나 “(지난 3월) 부에노스 아이레스에서 열린 G20 재무장관회의에서 프리젠테이션을 하면서 오는 6월 아마도 세계에서 처음으로 가상통화관련 국제 컨퍼런스 계획이 있다고 소개한바 있다"면서 "현재 다른 장관들의 참여를 유도하는 중”이라고 이같이 밝혔다.

 

오는 6월말 ICO연구가 마무리되고 기재부 주도로 국제 컨퍼런스가 진행되면 정부의 ICO 방침에도 변화가 생길 가능성이 있다. 현재 우리 정부는 지난해 9월부터 ICO를 전면 금지하고 있다. 오는 7월 개최될 G20회의에서 ICO를 둘러싼 국제 논의가 긍정적인 방향으로 전개될 가능성도 높아졌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17 copyright by (Blockbank corp.).  ㅣ  BlockBank corp. ㅣ   Established date: 2017 ㅣ  
E-mail: info@blockbank.co.kr ㅣ Address: GukjeGeumyung-ro, Youngdeungpo-gu, Seoul 07326,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