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인으로 돈 모으는 ICO, 5건 중 1건은 '사기'"

 

 출처-아시아경제(클릭시 이동)

 

 

가상통화(암호화폐)를 발행하며 자금을 끌어모으는 가상통화공개(ICO)의 18.6%가 사기라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17일(현지시간) 가상통화 전문매체 코인텔레그래프는 월스트리트저널(WSJ)의 조사 결과를 인용해 이 같이 전했다. ICO는 가상통화를 발행하고 자금을 조달하는 행위다. 주식을 발행하고 자금을 조달하는 기업공개(IPO)와 비슷하다. 다만 IPO와 달리 엄격한 기준이 없어 사업계획서(백서)만으로 자금을 조달한 뒤 잠적하는 '먹튀' 사기 우려가 끊임없이 제기됐다. WSJ는 이번에 조사한 ICO 1450건 중 271건을 사기이거나 사기성이 짙다고 판단했다. 전체 조사대상 중 18.6%로, 거의 5건 중 1건은 사기인 셈이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17 copyright by (Blockbank corp.).  ㅣ  BlockBank corp. ㅣ   Established date: 2017 ㅣ  
E-mail: info@blockbank.co.kr ㅣ Address: GukjeGeumyung-ro, Youngdeungpo-gu, Seoul 07326,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