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공개…“블록체인이란 이름만 가졌다고 관련 사업 한다고 볼 순 없어”

가상화폐공개…"블록체인이란 이름만 가졌다고 관련 사업 한다고 볼 순 없어”

 


 출처-이코노뉴스 (클릭시 이동)

 

ICO(가상화폐공개)가 기업에 새로운 투자금을 모집하는 방법으로 부상하면서 이름이 알려진 기업들도 가상화폐 시장을 노크하고 있다.

국내에서도 규모가 큰 인터넷 기업을 중심으로 블록체인과 가상화폐 사업을 시작했지만, 정부의 강력한 규제 속에 공식적으로 ICO(가상화폐공개)를 선언한 기업은 없다.

3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아직 한국에서 ICO 자체는 불법이 아니다. 정부가 ICO 금지를 선언했지만, 관련 법규는 아직 정비되지 않았다. 국내 기업들이 ICO를 추진하다고 해도 처벌할 근거가 없는 셈이다. 하지만 정부의 규제 움직임을 모른 체하고 ICO를 추진하기란 어려운 일이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17 copyright by (Blockbank corp.).  ㅣ  BlockBank corp. ㅣ   Established date: 2017 ㅣ  
E-mail: info@blockbank.co.kr ㅣ Address: GukjeGeumyung-ro, Youngdeungpo-gu, Seoul 07326,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