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 월드컵, 암호화폐 본격 결제수단으로 자리 잡을까

러시아 월드컵, 암호화폐 본격 결제수단으로 자리 잡을까


 


 출처-서울경제(클릭시 이동)

 

 

 

2018 러시아 월드컵이 10일 앞으로 성큼 다가온 가운데 월드컵 기간 중 암호화폐 결재가 증가해 암호화폐 가격 상승이 촉진된다는 가능성이 제기됐다.

지난 달 31일(현지시간) 빌리 밴브로 프리랜서 저널리스트는 포브스의 기고문을 통해 월드컵 기간 암호화폐 결제가 증가해 시장이 탄력을 받을 것이라 주장했다. 러시아 디지털 결제의 90%가 자체 결제 시스템 미르(Mir)를 통해 이뤄져 해외 관광객들의 결재가 차질을 빚을 것이라 봤다. 대형 카드사의 결제가 일부 차질을 빚음에 따라 해외 방문자들이 지불 수단으로 비트코인 등 암호화폐를 사용할 것이란 예측이다.

러시아 정부는 자체 결제시스템을 도입한 후 지난해 현지 금융기술센터인 핀테크가 신용카드 서비스를 차단했다. 지난 2014년 러시아는 미국의 경제 제재로 비자와 마스터 카드 등 신용카드 결제에 차질이 빚어지면서 자체 결제카드 시스템을 개발했다. 현재는 제재를 우회할 방안을 찾아 대부분의 거래를 처리할 수 있게 됐지만, 디지털 지급 문제는 여전히 마찰을 빚고 있어 결제 대안 수단으로 암호화폐 거래가 활발해질 거란 분석이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17 copyright by (Blockbank corp.).  ㅣ  BlockBank corp. ㅣ   Established date: 2017 ㅣ  
E-mail: info@blockbank.co.kr ㅣ Address: GukjeGeumyung-ro, Youngdeungpo-gu, Seoul 07326,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