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명성 강점 모네로 일본서 퇴출위기, 불법채굴 해커 무더기 검거 계기로 규제강화 예상

익명성 강점 모네로 일본서 퇴출위기, 불법채굴 해커 무더기 검거 계기로 규제강화 예상

 

 출처-뉴스투데이(클릭시 이동)

 

 

일본에서 악성프로그램(멀웨어)를 이용해 타인의 컴퓨터 CPU를 감염시켜 사용자 몰래 가상화폐(암호화폐) 채굴을 벌인 해커들이 무더기로 검거됐다. 

 

특히 해커들이 불법 채굴한 가상화폐는 높은 익명성 때문에 일본 금융청(FSA)이 거래중단을 검토해온 모네로인 것으로 밝혀져 금융당국의 규제강화로 이어질 지 관심이 쏠리고 있다. 

 

18일 아사히신문과 CCN에 따르면 타인의 컴퓨터에 멀웨어를 몰래 심어 가상화폐를 채굴해온 해커 16명이 최근 일본경찰에 체포됐다. 

 

체포된 해커들은 웹사이트를 만들어 이 곳을 방문하는 사용자의 컴퓨터에 코인하이브(Coinhive)라는 프로그램을 몰래 심어놓고 모네로를 채굴해온 것으로 드러났다. 

 

코인하이브는 자바스크립에 기반한 것으로 웹사이트를 방문하는 네티즌의 컴퓨터 리소스를 활용하는 모네로 채굴기법이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17 copyright by (Blockbank corp.).  ㅣ  BlockBank corp. ㅣ   Established date: 2017 ㅣ  
E-mail: info@blockbank.co.kr ㅣ Address: GukjeGeumyung-ro, Youngdeungpo-gu, Seoul 07326,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