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독·책임' 필요하지만…P2P·가상화폐 법안 국회서 '방황'

 

출처-연합뉴스(클릭시 이동) 

 

금융위 "P2P, 권한 안에서는 조치"

금융당국은 투자자 피해와 해킹이 연이어 터진 P2P(개인간) 금융과 가상화폐(암호화폐) 시장에 관리·감독이 필요하다고 인식하고 있다. 특히 금전 피해가 현실화한 부분에서는 현재 권한 안에서 적극적인 조치를 예고했다. 국회에는 관련 법안이 여러 건 발의돼 있지만 길게는 1년 가까이 계류 중이다.

25일 금융위원회에 따르면 금융위는 지난 14일 김용범 부위원장 주재로 법무부와 경찰청이 참여하는 P2P 대출 합동 점검회의를 열었다. 앞으로 P2P를 이용한 불법 행위를 신속하게 단속·처벌할 수 있도록 금융위와 검찰, 경찰이 상시 협력하기로 한 것이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17 copyright by (Blockbank corp.).  ㅣ  BlockBank corp. ㅣ   Established date: 2017 ㅣ  
E-mail: info@blockbank.co.kr ㅣ Address: GukjeGeumyung-ro, Youngdeungpo-gu, Seoul 07326,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