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내외 악재에 가상화폐 주춤

대내외 악재에 가상화폐 주춤

 

 출처-머니에스(클릭시 이동)

 

 

가상화폐 비트코인이 700만원선 밑으로 하락했다. 대내외 악재가 겹치면서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25일 빗썸, 업비트 등 가상화폐거래소에 따르면 오전 8시 기준 비트코인은 개당 695만원으로 전일 대비 1.08% 하락했다. 이더리움은 전일 대비 5.35% 하락한 51만원, 리플은 전일 대비 3.59% 내린 537원을 기록했다. 

올해초만해도 2800만원선을 기록했던 비트코인이 4분의1 수준으로 줄어든 셈이다.

업계는 가상화폐 대장주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이 대내외 악재를 이기지 못하고 급락한 것이 가상화폐 시장의 전반적인 하락을 불러왔다는 분석을 내놓는다. 

지난 23일 일본 금융청은 비트플라이어를 비록한 6개 거래소에 돈세탁 방지와 테러자금 유입 방지를 위해 거래관행 개선을 명령했다. 이에 일본 주요 가상화폐거래소는 신규계좌를 받지 않기로 결정했고 시장은 얼어붙었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17 copyright by (Blockbank corp.).  ㅣ  BlockBank corp. ㅣ   Established date: 2017 ㅣ  
E-mail: info@blockbank.co.kr ㅣ Address: GukjeGeumyung-ro, Youngdeungpo-gu, Seoul 07326,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