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상화폐거래소 보안심사, 손쉬운 '방통위' 기준 적용

 


 출처-뉴스핌(클릭시 이동)

 

 

 

한국블록체인협회가 가상화폐 거래소의 보안성 심사를 하면서 금융위원회 등이 제시한 기준이 아닌 방송통신위원회 기준을 준수하는지를 점검한 것으로 확인됐다. 그 결과 심사를 받은 12개 거래소 전부가 합격 판정을 받았다. 합격한 거래소 중에는 최근 해킹을 당해 피해를 입은 '빗썸'도 포함됐다. 

 

이에 업계에서는 깐깐한 금융위 등의 기준 대신 상대적으로 쉬운 방통위 기준으로 심사해 보안 점검이 느슨한 것 아니냐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블록체인협회는 지난 11일 제1차 자율규제심사 결과를 발표하며 보안성 심사항목 리스트를 공개했다. 심사 항목 중 하나인 개인정보보호 부문의 점검 항목에 '방송통신위원회 개인정보의 기술적·관리적 보호조치 기준 준수 여부'라고 명시돼 있다.

반면 국내 은행 보험 증권 등 금융회사는 지난 2016년 12월 개정된 금융위원회·금융감독원·행정안전부의 '금융분야 개인정보보호 가이드라인'(이하 금융위 가이드라인)을 따르고 있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17 copyright by (Blockbank corp.).  ㅣ  BlockBank corp. ㅣ   Established date: 2017 ㅣ  
E-mail: info@blockbank.co.kr ㅣ Address: GukjeGeumyung-ro, Youngdeungpo-gu, Seoul 07326, South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