日, 암호화폐 증거금거래 4배 이내로 제한...투자자 손실 보호

日, 암호화폐 증거금거래 4배 이내로 제한...투자자 손실 보호

 

출처-뉴스핌(클릭시 이동)

 

일본의 암호화폐 업계 단체인 ‘일본암호화폐교환업협회’가 현재 최대 25배 정도인 암호화폐 증거금거래의 배율을 4배 이내로 제한할 방침이라고 26일 니혼게이자이신문이 보도했다. 비트코인 등의 암호화폐가 달러화나 엔화 등 통상의 외환거래에 비해 변동성이 크다는 점에서 거래 배율을 제한함으로써 투자자가 거액의 손실을 입는 것을 방지하겠다는 취지이다.

증거금거래를 이용하면 자신의 보유자금을 훨씬 상회하는 금액의 거래가 가능하다. 가령 지금처럼 증거금거래 배율이 25배라면 4만엔을 증거금으로 넣은 투자자는 100만엔까지 거래할 수 있다. 시장이 상승할 때는 적은 자금으로 큰 이익을 얻을 수 있지만, 반대로 하락 시에는 큰 손실을 보게 된다. 25배의 증거금거래인 경우 암호화폐 가격이 4%만 하락해도 증거금이 전부 날아가 버린다.

Share on Facebook
Share on Twitter
Please reload

© 2017 copyright by (Blockbank corp.).  ㅣ  BlockBank corp. ㅣ   Established date: 2017 ㅣ  
E-mail: info@blockbank.co.kr ㅣ Address: GukjeGeumyung-ro, Youngdeungpo-gu, Seoul 07326, South Korea